이준석 “이재명 친일발언, 정치적 이득 노린 얄팍한 술수”

이문중 기자
2021-07-05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는 이준석 대표./사진제공=국민의힘


[뉴스리포트=이문중 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이재명 지사의 친일세력 발언에 대해 비판했다.


이 대표는 5일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에 참석,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한민국의 정부수립에 대해 친일세력과의 합작이라고 단정 지은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송영길 대표와 비교하며 이 지사의 행보를 비판했다. 그는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당선 이후 정당을 대표해 현충원을 찾아 이승만, 박정희 대통령에게 예를 갖추었다”면서 “나 또한 봉화마을에서 권양숙 여사를 예방하고 국민통합을 위해 노무현 대통령의 명예도 국민의힘 차원에서 존중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친일 논란을 일으켜 대한민국의 정부수립 자체를 폄훼하는 시도는 국민 분열을 통해 정치적 이득을 보고자 하는 매우 얄팍한 술수”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그는 또 “이미 이재명 지사는 2017년 출마 당시, 이승만 대통령과 박정희 대통령 묘소는 참배할 수 없다며 분열의 정치를 본인의 정체성으로 삼았던 적이 있다”면서 “민주당은 분열의 길을 미래로 삼을 것인지 갈수록 궁금해진다”고 했다.


이 대표는 마지막으로 토론배틀 결승전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다. 그는 “오늘은 저희가 역점 사업으로 추진했던 토론배틀의 결승전이 있는 날”이라며 “앞으로 공정 경쟁 선발이 정치권의 문법이 될 수 있도록 국민과 당원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 NEWS REPORT(www.news-repor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호명 : 뉴스리포트 NEWS REPORT 사업자번호 : 728-34-00398  발행인 : 정서우 편집인 : 장찬주  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서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6(국회대로 66길 23) 산정빌딩 7층 ㅣ 이메일 : korea_newsreport@naver.com

대표전화 : 02-761-5501 ㅣ 팩스 : 02-6004-5930 ㅣ 등록번호 : 서울, 아 05234 등록일 : 2018.06.04

뉴스리포트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리포트. ALL RIGHTS RESERVED.